음, 제가 저번주에 빌립x5를 구매한 거 아시죠? ㅋㅋㅋ
제가 쓸 게 아니고 아빠가 쓰실건지라 미리 받아서 사용법을 익혔습니다. 아빠가 불러준 영화가 서른편쯤 되는 데 그걸 찾아서 올리느라고 은근 고생도 좀 했구요. 덕본 게 있다면 디엠비로 올림픽 좀 잘 봤습니다. 아빠는 지금 그걸 애타게 기다리시는 중이고 저는 그걸 전달해드리려 오늘 내려갑니다. 좀 늦게..

지인들이랑 함께 시골집에 내려가서 밥도 먹고 고기도 먹고 좋은 공기좀 쐬고 올랴구요.
아빠는 벌써 급 흥분하신 상태..얼렁 이걸 받아보고 싶으셔서..어제 전화해서는..;

"반찬 뭐 해 놓을까?"

아놔 ㅋㅋㅋ. 전달해 드리긴 전까지..전 상전인 것입니다.
음하하하;;; 암튼 저 다녀올게요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그리고!
제가 지금 서울에 없기는 한데..항상 제가 지켜보고 있습니다.
ㅡ.ㅡ; 노시면 안된다는 겁니다.
암튼 화이팅!



2008/08/23 14:53 목욕탕 가기 전에 밥먹고 갑시다;;
글 적어두고 난 후에 목욕탕을 갔는데 ㅡ.ㅡ; 지난 번 새마을식당 앞에서 트루쥬 리씨가 저에게 냄새난다고 제 살에 페브리즈를 대박 살포하신 후 충격을 먹어;; 반성하며 씻으러 갔는데;; 뜨건물에 잠시 앉아있다가 나오면서 휘청;; 아놔 현기증이;;;역시 근데;; 대중목욕탕은 신기한 게 많이 발견되네요. 길게 수다를 떠는 아줌마들..그..옷입고 수다떠시면 안되는거임? 아무리 머..막역하지만서두...옷 다 벗고 ㅡㅡ; 얘기하고 있는 건 좀;; 제가 제일 참을 수 없는 것은 요플레좀 제발 ㅜㅜ; 아오 몸에 바르지마세요; 그거 설탕이랑 감미료가 너무 많이 들어서 그닥 좋지도 않다는데;; 아 그 냄새가 목욕탕 열기랑 섞이면..웁스;; 암튼 이제 밥도먹고 왔으니 개인작업과 아빠 pmp셋팅좀 해야겠네요.


'sitcom dia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갖고싶다..갖고 싶다;;;;;  (21) 2008.08.28
주말이야기  (27) 2008.08.26
시골집에 다녀오겠습니다!  (34) 2008.08.23
오늘 하루;  (49) 2008.08.21
sentakuさんの好みのタイプの男性を診断しました。  (16) 2008.08.18
수영올림픽이 아니잖아?  (22) 2008.08.14


  1. BlogIcon 에코 2008.08.23 12:11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님하 저도 지켜보실껀가요?
    쟤 표정 무서워효 ㅋ

  2. BlogIcon IRis. 2008.08.23 12:26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아버지가 귀여우셔~~ ^^;
    집에 잘 다녀와요~ 맛있는것도 마니 먹고오공~

    담에 저도 데꼬가줘요 헤헤~~

  3. BlogIcon 양연 2008.08.23 14:11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표정이 얼추 비슷한데요..ㅋㅋㅋ
    아씨 나도 따라가야하는데...ㅜ.ㅜ

    • BlogIcon 노센 센~ 2008.08.24 23:36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우리집에 따라오시겠단?
      그럼 밭에가서 줄도잡아드려야 하고 야채도 솎아야 하고 잡초도 제거해야합니다.
      그리고 밥도 잘먹어야 하는데, 울아빠는 밥을 깨작거리면 밥그릇을 뺏습니다. ㅋ

  4. BlogIcon 더오픈 2008.08.23 15:09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왓후~ 잘 다녀오세요~~
    즐거운 시간 보내시공~~맛난것도 많이드시공~!!

  5. BlogIcon 딸기뿡이 2008.08.23 15:11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아르헨티나 축구 금메달!!!!!!!!!!!!!!!!!!!
    포스팅 전에 이 승리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자.

    봐요, 저 거북이도 지레 겁먹어서 목을 집어넣고 안 나오잖아요.
    무셔버요! 알찬 언니 아부지표 열무김치~~~
    그나저나 어우 난 아무리 친해도 알몸으로 수다 릴레이는 민망하던데~
    참 아줌마들은.... 대단해효~ -_- 요즘은 대중목욕탕 안 간지가 너무 오래돼서...
    아직도 그런 종자들이 있단 말이어요 하고 싶지만, 너무 많구나~

    나도 언니 시골집 가고 싶다! 선선한 바람 불어올 때~~~

  6. BlogIcon Spero spera 2008.08.24 17:42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까다로운 아버님이 PMP를 마음에 들어 하실지?? ㅋㅋ
    시골집 잘 다녀오세요~

    • BlogIcon 노센 센~ 2008.08.24 23:39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아 아빠가 이미 올라오셔서 모델을 지목하고 가신거기때문에 당연히 마음에 들어하셨죠.
      저희아빠 사드리는 건 미리 디자인컨펌을 받고 진행해야 합니다.
      안그러면 바로 가서 바꾸거나 사드리고도 좋은 소리 절대 못들어요.

  7. BlogIcon rince 2008.08.24 21:59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역시 재미난 아버님... ㅎㅎㅎ
    물건을 전달 받으신 이후가 내심 기대되는군요 ^^

    • BlogIcon 노센 센~ 2008.08.24 23:40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오늘 pmp덕분에 상전처럼 아빠를 부려먹고(?) 왔습니다. 아빠의 특제커피도 마시고 아빠가 구워주시는 고추장삼겹살도 잘 먹고 왔지요 ㅎㅎ

  8. BlogIcon seevaa 2008.08.25 00:04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고추장삼겹살... 아우~ 배고파요~

  9.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08.08.25 11:40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저는 빌립 네비살려다가 꾹...참았어요,,,
    근데 결국 지름신은 딴데로 오셔서 로모 라이카를 사게되썽요 ( ..)a

  10. BlogIcon 대영 2008.08.25 12:22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저도 시골 가고싶어요.
    근데 이제는 아무도 없는 ㅠㅠ
    어릴때 잠자리 잡고 물고기 잡고 호수에서 수영하던 기억이..

  11. BlogIcon Evelina 2008.08.25 13:57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목욕탕간지가 언젠지 기억이 가물가물...

  12. BlogIcon Evelina 2008.08.25 14:04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그나저나 잘 다녀오셨나요?
    전 님이 안계실 것 같아 메신저 켜지않고 잤어요 ;;

  13. BlogIcon 리틀우주 2008.08.25 15:53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센님, 진짜 완전 잼나고 배부른 주말을 덕분에 잘 보냈습니다, ㅋㅋ
    과식으로 인하여 아침부터 XX을 쌀 수 밖에 없었다능... -_-;;
    근데 누구를 지켜보실려고 저렇게 무션 아이를 그리셨나욤? ㅎ

    그나저나 영보씨가 보고싶음 어쩌나요?? ㅎㅎ

    • BlogIcon 노센 센~ 2008.08.25 16:12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

      님 저 짤방은 제 그림이 아닙니다. 제가 존경하는 메가쇼킹작가님이 그리시는 짤방이어요. 긍데; 아침부터 응가싼걸 문자로 보내주시다니 당신의 친절에 몸둘바를 모르겠;;;;게다가 오늘 나에게 즐거운 사진 두장을 보내주시니 몸둘바를 ㅡㅡ; 영보씨가 보고싶으면 엄마에게 다리놔달라고 할까요?

  14.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.08.28 15:34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근데 목욕탕갈때 너무 배부르면 탕에 들어갔을때 수압때문에 완전 힘들어요 ㅋㅋ 수영장과 마찬가지로 식후 30분-1시간에서 좋을듯 싶어요 히히.근하전하 패브리즈는 참.....

  15. BlogIcon 데굴대굴 2008.09.16 14:34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저... 놀면 안되요? 놀고푸아요..ㅡ,ㅡ;;

|  1  |  ···  |  361  |  362  |  363  |  364  |  365  |  366  |  367  |  368  |  369  |  ···  |  710  |